김진태 지사, UFS 한·미연합훈련 격려 2군단 방문

2023-08-28 17:26
  • 글자크기 설정

UFS연습의 성공적 마무리로 동맹의 연합방위태세 확립 강조

[사진=강원도]
김진태 강원특별지도지사는 28일 2군단사령부 훈련현장을 방문해 UFS 한·미연합훈련 연습 중인 장광선 군단장과 장병들을 격려했다.

도지사로서 처음 방문하는 이번 UFS 한·미연합훈련에서 김진태 지사는 성공적 훈련을 위한 민·관·군의 유기적 협력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군·관 협력체계의 지속적인 발전 필요성을 강조했다.

김진태 도지사는 “도에서 진행했던 위기관리연습(8월 16일)과 전시대비연습(8월 21일~24일)을 통해 군·관이 함께 지역 통합방위태세를 공고히 하는 계기가 됐다”면서 “모든 시민들이 참여하는 민방위훈련에서는 직접 참여해보니 홍보가 많이 필요하다고 생각했다.

훈련 중 미흡한 점은 사후강평을 통해 보완하고 내년에 더 완성도 있는 훈련을 계획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김진태 지사는 “지금은 북한의 핵·미사일 도발로 그 어느 때보다 국가안보가 중요한 상황이기 때문에, 이번 UFS 연습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국가방위태세 확립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이번 UFS 한·미연합훈련은 지난 15일부터 31일 까지 국지도발 대비, 전시전환·방어작전 등을 수행하며 동맹의 연합방위태세 확립을 목표로 실시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