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양양국제공항' 양양~청주노선 하늘길 첫 취항

2023-08-11 16:38
  • 글자크기 설정

내륙권과 영동권과의 접근성 획기적 개선

[사진=강원도]
강원특별자치도는 양양국제공항에 국내노선이 신규 취항한다고 11일 밝혔다.

운항 항공사는 현재, 청주⇄제주와 청주⇄일본 오사카 노선을 운항 하고 있는 에어로케이 항공사이며 이번에 양양~청주 노선에 취항하는 기종은 A320(180석)이다.

운항기간은 이날부터 오는 9월 1일까지 우선 운항하고 탑승률에 따라 증편운항 및 운항기간 연장 등을 검토하기로 했다.

그 동안 동해안 지역은 서울~양양 고속도로와 KTX 강릉선 개통으로 수도권과의 접근성은 개선됐으나 충청, 세종 지역 등의 중부 내륙권과 연결하는 교통편은 아직 많이 부족한 상황이었다.

이번 운항을 통해 바다를 접하지 못하는 내륙권 주민들의청정 동해바다로의 접근성이 개선됨에 따라 많은 관광객들이 이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현준태 강원특별자치도 관광국장은“이번 에어로케이의 취항으로 동해안 지역을 방문하는 여행객들이더욱 증가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으며 양양공항 활성화를 위해 유관 기관 등과 적극 협력해 공항 활성화를 위한 중장기 정책개발 등, 다양한 활성화 방안을 적극 발굴,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