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대구시장, 태풍 '카눈' 큰 피해… 군위군 효령면 방문

2023-08-11 17:22
  • 글자크기 설정

대구시 공무원 200여 명, 12일 자원봉사

재난 목적예비비 3억원 긴급 지원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은 8월 11일, 태풍 ‘카눈’으로 큰 손해를 입은 군위군 효령면 이재민을 위로했다. (사진=대구시)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은 8월 11일, 태풍 ‘카눈’으로 큰 피해를 당한 군위군 효령면을 방문해 피해 상황을 확인하고 이재민을 위로했다고 전했다.
 
대구광역시는 태풍 손해를 입은 이재민을 위해 긴급 구호물품, 식품, 물 등을 신속히 지원하고 있으며, 응급 대응을 위해 재해재난 목적예비비 3억원을 긴급 지원키로 하고 필요시 응급복구비를 계속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지난 10일, 태풍 ‘카눈’으로 군위군의 피해가 집중됨에 따라, 대구광역시는 가용자원을 총동원해 군위군의 신속한 피해복구 및 이재민 구호를 적극적으로 지원할 방침이다.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은 8월 11일, 태풍 ‘카눈’으로 큰 손해를 입은 군위군 효령면을 방문해 피해 상황을 확인했다. (사진=대구시)
이번 지원은 제방 유실로 인한 주택 침수, 농경지 유실과 도로 파손 등의 손해를 입은 군위군에 쓰레기 처리, 장비 임차 등 긴급 피해복구를 위한 것이다.
 
한편, 태풍으로 인한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위군의 피해복구를 위해 대구광역시 소속 공무원 200여 명이 8월 12일 자원봉사에 나설 계획이다.
 
홍준표 대구광역시장은 “태풍 ‘카눈’으로 군위군이 큰 손해를 입게 돼 매우 안타깝다”라며, “모든 가용자원을 총동원해 군위군의 수해복구 지원에 만전을 기하라”라고 지시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