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실적 불확실성 조기 해소 전망 [KB증권]

2023-08-28 08:57
  • 글자크기 설정
[사진=LG디스플레이]
KB증권은 28일 LG디스플레이에 대해 실적 불확실성이 조기에 해소될 것으로 전망했다.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2만원을 각각 유지했다.

KB증권은 내년 LG디스플레이의 대형 OLED와 차량용 OLED의 신규 고객사 확보로 중대형 OLED 생산라인의 풀 가동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OLED 사업에서 향후 3년간 연평균 2000억원~3000억원 규모의 영업이익 달성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했다.

김동원 KB증권 연구원은 "내년 신규 고객사로의 대형 OLED 패널 공급이 200만대~300만대로 추정돼 기존 고객사 공급량(600~700만대)을 고려하면 대형 OLED 연간 생산능력이 900만대에 근접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감가상각이 종료된 차량용 OLED 사업은 내년 신규 고객사가 전년 대비 3배 증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KB증권은 올해 4분기 LG디스플레이가 지난해 1분기 이후 약 2년만에 분기 흑자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했다. 내년 매출액은 전년 대비 23% 증가한 26조 3000억원, 영업이익은 4080억원(흑자전환)을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김 연구원은 "LG디스플레이의 실적 불확실성이 조기에 걷힐 것으로 전망된다"며 "지난 6월 고점 대비 2개월 만에 31.8% 하락한 현재의 주가는 매력적인 구간에 진입한 것으로 판단된다"고 부연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