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 순긋해변 익수자 구조한 선장 2명에게 감사장 전달

2023-08-28 16:37
  • 글자크기 설정

임범식(남, 47세, 유성호 선장)와 이동욱(남, 43세, 민간해양구조대, 나폴리호 선장)에게 감사장 수여

강릉 순긋해변 익수자 구조한 선장 2명과 함께 기념사진(오른쪽 두번째 유충근 동해해경서장)[사진=동해해양경찰서]
동해해양경찰서 유충근 서장이 강릉 순긋해변 익수자를 구조한 선장 2명(임범식, 이동욱)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

유 서장은 지난 24일 강릉 순긋해변 익수자를 발견하고 직접 물에 뛰어들어 익수자를 구조한 임범식(남, 47세, 유성호 선장)와 이동욱(남, 43세, 민간해양구조대, 나폴리호 선장)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

특히 이동욱 씨는 동해해경 민간해양구조대 소속으로서 활동 중이다.

민간해양구조대는 활동해역에 대해 이해가 깊고 지역사정에 정통한 민간선박 운항자, 드론운영자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동해해경 관내에는 5지역대 총 466명이 활동 중이다.(강릉: 132명, 묵호: 112명, 울릉: 46명, 삼척: 105명, 임원: 71명)

유 서장은 “소중한 생명을 구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익수자를 구조한 두 분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앞으로도 민간해양구조대로서 많은 활동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4일 오후 4시 31분경 강릉 순긋해변 앞 해상에서 물놀이 중 6명이 파도에 밀려 떠내려 가고 있는 것을 휴가차 방문한 나폴리호, 유성호 선장이 익수자를 발견해 서핑보드 이용하여 의식없는 사람을 먼저 구조한 후 나머지 3명을 구조했다.

의식없는 익수자는 심폐소생술 등 응급조치 후 병원으로 이송돼 의식이 회복됐다. 이어, 나머지 2명은 자력으로 빠져나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