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밋모빌리티, 태전그룹과 배차·라우팅 최적화 기술 PoC 진행

2023-08-21 09:55
  • 글자크기 설정
[사진=위밋모빌리티]
모빌리티 테크기업 위밋모빌리티는 인천스타트업파크와 태전그룹이 스타트업의 실증을 지원하는 인천스타트업파크 ‘Smart-X Pharmacy(태전그룹) 프로그램’ 기업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위밋모빌리티는 의약품 유통을 넘어 토털헬스케어 전문기업인 태전그룹(태전약품, 티제이팜, AOK, O&K)의 의약품 유통 부문에서 배차·라우팅 최적화 기술에 대한 PoC(실증사업)를 진행할 계획이다.

위밋모빌리티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태전그룹의 의약품 물류 프로세스에 약 10% 향상된 물류 효율을 제공하고, 의약품 산업에서 데이터 기반의 물류 비즈니스가 가능하도록 자사의 솔루션 루티(ROOUTY)를 공급할 계획이다.

루티는 위밋모빌리티가 자체 개발한 배차 자동화 솔루션으로 물류, 방문 서비스 등 차량 배차가 필요한 기업에 SaaS 방식으로 차량 이동의 최적화를 제공한다. 태전그룹은 루티를 활용함으로써 갑작스러운 배송지의 변동이 발생했을 때도 배송 기사의 업무를 균등하게 배분해 효율적인 배송 관리를 기대할 수 있다. 위밋모빌리티는 태전그룹과 협력 파트너 연계를 위해 실증 자원의 효율적 활용과 약국 물류비용 절감의 효율성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태전그룹 관계자는 “이번 기회로 스타트업의 잠재력과 태전의 헬스케어 서비스를 접목해 각 회사가 가진 노하우를 공유하며 혁신할 수 있는 효율적 비즈니스 방향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위밋모빌리티 관계자는 “인천스타트업파크 Smart-X Pharmacy(태전그룹) 프로그램을 통해 진행하는
이번 실증은 비즈니스 모델을 검증할 좋은 기회다. 배차·라우팅 최적화 솔루션 루티를 통해 의약품 물류에서 소비자 경험의 향상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