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군, 라파 중심부에 추가 병력 투입

2024-05-28 22:20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27일(현지시간) 튀르키예 이스탄불 주재 이스라엘 영사관 앞에서 친팔레스타인 시위대가 이스라엘을 규탄하고 있다.

    하마스의 최후 보루로 여겨지는 가자지구 최남단 도시 라파 중심부에 이스라엘군이 추가로 병력을 투입했다.

    이스라엘군은 28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보병 지휘관 훈련을 담당하는 교육부대인 비슬라마흐 여단을 라파에 추가로 투입했다고 밝혔다.

  • 글자크기 설정

신와르, 라파 은신했다고 판단해 작전 실행

27일현지시간 튀르키예 이스탄불 주재 이스라엘 영사관 앞에서 친팔레스타인 시위대가 이스라엘을 규탄하고 있다 미국 정부는 다수의 민간인 사상자를 낸 이스라엘의 라파 난민촌 공습이 레드 라인을 넘는 것인지를 평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27일(현지시간) 튀르키예 이스탄불 주재 이스라엘 영사관 앞에서 친팔레스타인 시위대가 이스라엘을 규탄하고 있다. 미국 정부는 다수의 민간인 사상자를 낸 이스라엘의 라파 난민촌 공습이 '레드 라인'을 넘는 것인지를 평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하마스의 최후 보루로 여겨지는 가자지구 최남단 도시 라파 중심부에 이스라엘군이 추가로 병력을 투입했다. 

이스라엘군은 28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보병 지휘관 훈련을 담당하는 교육부대인 비슬라마흐 여단을 라파에 추가로 투입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라파 작전에 투입된 부대는 총 6개 여단으로 늘어났다. 

비슬라마흐 여단은 전날 밤 이스라엘-이집트 국경의 완충지대인 '필라델피 통로'에서 작전하면서 하마스의 지하 터널과 무기 등을 찾아내 파괴하고 다수의 테러범을 제거했다는 게 이스라엘군의 설명이다. 
이스라엘군이 이번에 추가로 병력을 투입한 것은 라파에 은신했던 하마스 지도부와 잔당의 퇴로를 막는 동시에 이들을 찾아내기 위한 조치로 보인다. 이스라엘은 하마스 가자지구 지도자인 야히야 신와르 등이 라파에 은신했다고 믿는 만큼 그를 포함한 하마스 지도부를 찾아내는 데 작전의 초점을 맞춘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로이터 통신 등 외신은 현지 주민 등을 인용해 이날 이스라엘군의 탱크가 라파 중심가로 진입했다고 보도했다. 하마스 측 가자지구 보건부는 전날 밤부터 시작된 이스라엘군 포격으로 지금까지 7명이 죽고 수십명이 부상했다고 주장했다. 

한편 유엔 최고법원인 국제사법재판소(ICJ)는 지난 24일 라파 공격을 중단하라는 긴급 명령을 내렸지만 이스라엘은 군사 압박 강도를 높였다. 지난 26일엔 라파 서부 텔 알술탄 피란민촌을 공습해 수십명이 목숨을 잃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1개의 댓글
0 / 300
  • ㅡ전라도뱃ㄸㆍ기떼지칼빵시발그냥다칼빵누구든컨들면칼빵뒤돌아보면너두니튓통수꼬이지까칼빵고인이이되고나면그딱ㄴ알수잇겟지지금은그머리통속ㅇㄱ이텅비엇어도하지만그때는하늘을바라보며학ㅇ행복한미소를짓게되

    공감/비공감
    공감:0
    비공감: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