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벤츠 제치고 수입차 2위…BMW 3개월 연속 1위

2024-04-03 13:55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테슬라가 메르세데스 벤츠를 제치고 국내 수입차 시장 2위를 기록했다.

    브랜드별 등록순위에서는 테슬라가 벤츠를 누르고 2위를 차지했다.

    BMW는 6549대로 1위를 차지했고 이어 테슬라가 6025대의 등록 대수로 벤츠(4197대)를 누르고 2위로 올라섰다.

  • 글자크기 설정

수입차 판매 전년 대비 6% 증가

테슬라가 메르세데스 벤츠를 제치고 국내 수입차 시장 2위를 기록했다. BMW는 올해 들어서 계속해서 1위를 차지했다. 

3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따르면 지난달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 대수는 전년 대비 6% 증가한 2만5263대로 집계됐다. 

전월 대비로는 55.6% 늘었다. 브랜드별 등록순위에서는 테슬라가 벤츠를 누르고 2위를 차지했다. BMW는 6549대로 1위를 차지했고 이어 테슬라가 6025대의 등록 대수로 벤츠(4197대)를 누르고 2위로 올라섰다. 

이어 렉서스(1218대), 볼보(1081대), 폭스바겐(949대), 미니(911대), 포르쉐(781대), 도요타(759대), 아우디(653대) 등의 순이다. 지난 1월 1대, 2월 174대에 그쳤던 테슬라 등록대수가 보조금이 확정된 지난달부터 급증한 것이 순위 변동의 이유로 지목된다. 벤츠는 홍해 사태에 따른 인도 지연으로 등록 대수가 전년 대비 크게 줄었다.

연료별 판매량은 하이브리드(9967대), 전기(8242대), 가솔린(5901대), 플러그인하이브리드(585대), 디젤(568대) 순으로 나타났다. 하이브리드차가 지난해 11월부터 연료별 판매량 1위를 유지하고 있는 가운데 가솔린차는 지난달 전기차에도 밀렸다. 차종별로는 테슬라 모델Y가 5934대 팔리며 베스트셀링 모델에 올랐다.

이어 BMW 5시리즈(2259대), 렉서스 ES(822대), 벤츠 GLC(636대), 벤츠 C클래스(610대) 등의 순이다. 국가별 브랜드 판매량은 유럽 1만5854대(62.8%), 미국 7111대(28.1%), 일본 2298대(9.1%) 등의 순이었다. 구매 유형별로는 개인 구매가 71.6%, 법인이 28.4%였다.
모델 Y [사진=테슬라코리아]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