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관장 '에브리타임 필름', 출시 석 달만에 100만장 팔려

2023-10-19 10:39
  • 글자크기 설정

추석 연휴, 가을 시즌 맞아 나들이객 수요 흡수

하루 1장으로 기능성분 충족…2040세대 매출 비중 ↑

정관장 ‘에브리타임 필름 제품. [사진=KGC인삼공사]
정관장의 ‘홍삼정 에브리타임 필름’이 출시 석 달 만에 누적 판매량 100만장을 돌파했다.

정관장은 에브리타임 필름이 올 7월 17일 출시 이후 지난 16일까지 석 달여 간 총 100만6000장이 판매됐다고 19일 밝혔다. 

정관장은 추석 황금연휴 기간 여행객이 급증하고 완연한 가을 날씨에 등산·캠핑 등 나들이 수요가 늘어나면서 야외에서 물 없이도 섭취할 수 있는 필름 제형의 장점이 발휘된 것으로 분석했다. 

에브리타임 필름은 구강용해필름(ODF, Oral Dissolving Film)에 정관장의 기술로 홍삼농축액을 압축시킨 필름형 제품이다. 하루 한 장으로 홍삼의 성분을 섭취할 수 있으며 열량은 제로칼로리로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특히 간편하게 휴대할 수 있어 젊은 고객층에게 인기다. 쓴 맛을 줄여 홍삼 입문자도 부담 없이 섭취할 수 있다. 실제로 에브리타임 필름의 2040세대 매출 비중은 정관장 평균과 대비해 약 6.7%포인트(p) 높게 나타났다. 

KGC인삼공사 관계자는 “에브리타임 필름은 특화된 간편성과 휴대성으로 홍삼의 새로운 섭취 방법을 제안한 제품”이라며 “단풍 시즌을 앞두고 야외활동이 활발해지면서 에브리타임 필름을 찾는 고객은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