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황, 이스라엘-하마스 교전 중단 촉구…"모든 전쟁은 패배"

2023-10-08 21:39
  • 글자크기 설정
프란치스코 교황. [사진=연합뉴스]

프란치스코 교황이 8일(현지시간) 이스라엘군과 팔레스타인 무장 정파 하마스의 무력 분쟁을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
 
AFP 통신 등에 따르면 교황은 이날 바티칸 성베드로 광장에서 진행된 주일 삼종기도에서 “모든 전쟁은 패배하는 것”이라며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의 평화를 위해 기도하자”고 밝혔다.
 
교황은 “이스라엘에서 일어나고 있는 일을 걱정과 고통 속에 지켜보고 있다”며 “희생자와 가족에게 연대의 뜻을 표하고 공포와 고통의 시간을 살고 있는 모든 이들을 위해 기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교황은 기도를 끝낸 후에는 “공격을 중단하기를 바란다”며 “테러와 전쟁은 해결책으로 이어지지 않고 무고한 많은 사람의 죽음과 고통을 가져올 뿐”이라고도 강조했다.
 
앞서 하마스는 전날 새벽 이스라엘 남부와 중부 지역을 겨냥해 로켓 수천발을 발사했다. 이스라엘군도 팔레스타인 가자지구를 보복 공습하면서 맞대응에 나섰다. 레바논 남부의 무장세력 헤즈볼라 역시 이스라엘 점령지에 대한 박격포 공격을 벌이면서 무력 충돌이 확대될 것이라는 우려도 커지고 있다.
 
이날까지 이스라엘에서는 400명 이상이 사망하고, 2000명 넘게 부상당했다. 이스라엘군이 공습한 가자지구에서도 사상자 수가 2000명을 넘어섰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