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 어버이 감사 공연… 친정엄마와 2박 3일 선봬

2023-05-25 14:34
  • 글자크기 설정

강부자‧윤유선, 가장 보통의 가족 이야기

군위군 삼국유사교육문화회관에서는 연극 ‘친정엄마와 2박 3일’을 5월 30일 오후 2시와 7시 두 차례에 걸쳐 선보인다.[사진=군위군]


군위군 삼국유사교육문화회관에서는 5월 가정의달, 어버이날을 맞아 부모님께 감사의 마음을 담아서 연극 ‘친정엄마와 2박 3일’을 5월 30일 오후 2시와 7시 두 차례에 걸쳐 선보인다.
 
이는 데뷔 60주년을 맞은 국민엄마 ‘강부자’와 친숙하고 선한 이미지의 딸 ‘윤유선’ 두 국민배우가 함께 출연하여 한편의 안방드라마 같은 무대로 이 시대에 ‘가족’ 그리고 ‘엄마’를 통한 가슴 뜨거운 위로를 전할 것이다.
 
연극 ‘친정엄마와 2박 3일’은 강부자와 윤유선이 주연으로 12년째 쉼 없이 달려온 연극계 영원한 스테디셀러로 역대 800회 대극장 공연으로 누적 관객이 80만 명 이상이 관람한 저력 있는 작품이다.
 
이번 공연 티켓가격은 1층 2만5000천원, 2층 2만원이며 대구 편입을 기념하기 위한 할인이벤트로 14시 공연을 20%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삼국유사교육문화회관 김수환 소장은 “5월 가정의달과 어버이날을 맞아 준비한 이번 공연을 통해 가족의 의미를 되새기고 부모님께 사랑을 표현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