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호 "'망언' 김준혁 사퇴...이재명은 사과해야"

2024-04-03 12:28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이용호 국민의힘 서울 서대문갑 후보는 3일 '이화여대생 미군 장교 성상납' 발언으로 도마 위에 오른 김준혁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사퇴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사과를 요구했다.

    이 후보는 이날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은 김 후보에 대해 어물쩍 사과로 뭉개고 넘어가려 하고 있다"며 "이대가 전날 입장문을 내고 요구한 것은 김 후보의 사퇴"라고 했다.

    김 후보는 전날 페이스북을 통해 논란이 불거졌던 발언들에 대한 사과 입장을 전했지만 이대 측에서는 여전히 김 후보의 사퇴를 요구하고 있다.

  • 글자크기 설정

"이재명, 망언 인정하면 김준혁 사퇴시켜야"

이용호 국민의힘 서대문갑 후보가 지난달 28일 서울 신촌 유플렉스 인근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용호 국민의힘 서울 서대문갑 후보는 3일 '이화여대생 미군 장교 성상납' 발언으로 도마 위에 오른 김준혁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사퇴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사과를 요구했다. 이화여대는 이 후보가 출마하는 서대문갑 소재다.
 
이 후보는 이날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은 김 후보에 대해 어물쩍 사과로 뭉개고 넘어가려 하고 있다"며 "이대가 전날 입장문을 내고 요구한 것은 김 후보의 사퇴"라고 했다.
 
김 후보는 전날 페이스북을 통해 논란이 불거졌던 발언들에 대한 사과 입장을 전했지만 이대 측에서는 여전히 김 후보의 사퇴를 요구하고 있다. 이 후보는 이를 두고 "이 대표는 김 후보를 국민의 대표로 끝까지 세울 생각인가, 망언을 인정한다면 이대의 요구를 받아들여 김 후보를 사퇴시키고 국민과 이대 구성원들에게 정중히 사과하기 바란다"고 촉구했다.
 
이 후보는 김동아 민주당 서대문갑 후보에 대해서도 비판을 이어갔다. 그는 "지역을 대표하는 일꾼이 되겠다면서 지역 소재 대학이 이런 모욕을 당하고 있는 데 끝까지 침묵할 생각인가, 즉각 이대와 그 구성원들에게 사과하라"고 목소를 높였다. 이어 "그게 국회의원이 되고자 하는 사람의 도리"라고 덧붙였다.
 
앞서 김 후보는 지난 2022년 8월 유튜브 김용민TV에서 "전쟁에 임해 나라에 보답한다며 종군 위안부를 보내는데 아주 큰 역할을 한 사람이 김활란이다. 미 군정 시기에 이화여대 학생들을 미 장교에게 성상납시켰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