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인터, 니치향수 이어 헤어케어 신성장동력으로…관련 제품군 강화 속도

2024-04-03 10:52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이 니치 향수의 뒤를 이을 신성장동력으로 프리미엄 헤어케어를 낙점하고 관련 상품군 강화에 나섰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이달 자체 헤어케어 브랜드 저스트 에즈 아이엠(JUST AS I AM)을 통해 비건 인증 무실리콘 '아이엠 헤어마스크 N1 데미지드 헤어 리페어'를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아이엠은 지난 2022년 신세계인터내셔날이 론칭한 고효능 고기능성 헤어케어 브랜드다.

  • 글자크기 설정

아이엠 샴푸, 비건 성분 헤어마스크 출시…40% 할인 행사도

[이미지=신세계인터내셔날]
신세계인터내셔날이 니치 향수의 뒤를 이을 신성장동력으로 프리미엄 헤어케어를 낙점하고 관련 상품군 강화에 나섰다.
 
자체 디지털 플랫폼 에스아이빌리지(S.I.VILLAGE)의 헤어케어 카테고리 매출이 매년 두 자릿수 이상씩 증가하자 차별화된 신제품으로 관련 시장을 선점한다는 목표다.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이달 자체 헤어케어 브랜드 저스트 에즈 아이엠(JUST AS I AM)을 통해 비건 인증 무실리콘 ‘아이엠 헤어마스크 N1 데미지드 헤어 리페어’를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아이엠은 지난 2022년 신세계인터내셔날이 론칭한 고효능 고기능성 헤어케어 브랜드다. 중년 남성 중심이었던 탈모케어 시장에서 차별화된 콘셉트와 위트있는 메시지, 독특한 마케팅으로 여성과 20~30대까지 아우르며 ‘2세대 탈모케어 샴푸’ 시장을 개척한 바 있다.
 
니치 향수를 선호하는 젊은 고객들의 취향을 저격한 고급스러운 향이 특징으로 달콤한 무화과향의 N1, 시트러스 머스크향의 N2, 상쾌한 허벌 그린향의 N3 라인 등 다양한 헤어케어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새롭게 출시되는 아이엠 헤어마스크 N1은 프랑스 이브 비건(EVE VEGAN) 인증을 획득한 제품이다. 손상된 모발을 위한 헤어팩으로 두피까지 효과적으로 케어가 가능하다. 실리콘 성분이 함유돼 있지 않고, 샴푸 후 깨끗해진 두피에 자극없이 영양 성분을 전달하고 건강한 모발이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주는 것이 특징이다.
 
올리브 추출물이 모발 속 영양을 강화해주며, 식물성 펩타이드가 단백질을 공급하고 모발과 두피에 탄력을 제공한다.
 
여기에 모발 유연 효과를 선사하는 식물성 스쿠알란 성분, 보호막과 윤기를 부여하는 시어버터 성분을 통해 손상된 모발을 건강하게 회복시켜 준다.
 
아이엠 헤어마스크 N1은 피엔케이임상연구센타㈜를 통해 진행된 임상 시험에서 단 1회 사용으로 모발 속 단백질 결합도 407% 개선을 입증했으며, 모발 탄탄함 만족도와 손상모발 개선 만족도 모두 100%를 기록했다.
 
또한 모발 코팅력 개선 테스트를 통해 거칠기 개선 만족도 100%, 푸석거림 개선 만족도 100%, 윤기 만족도 90%를 입증했다.
 
아이엠은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이달 30일까지 달콤한 피그 플로럴 향의 N1 전 제품을 최대 40% 할인 판매한다.
 
제품들은 신세계인터내셔날 자체 디지털 플랫폼 에스아이빌리지를 비롯해 네이버 공식 브랜드 스토어, 전국 주요 올리브영 매장 630여곳 및 올리브영 온라인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아이엠 관계자는 “개발 단계부터 고객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모발과 두피용을 각각 사용해야했던 일반적인 헤어팩의 번거로움 대신 한번에 케어가 가능한 제품을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시장 트렌드와 소비자 니즈를 적극 반영한 차별화된 제품들을 계속해서 개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