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게임즈, 넥슨 출신 조동현 COO 영입

2023-11-23 16:54
  • 글자크기 설정
조동현 라인게임즈 신임 COO [사진=라인게임즈]
라인게임즈는 조동현 전 넥슨코리아 본부장을 자사 최고운영책임자(COO)로 영입했다고 23일 밝혔다.
 
조 COO는 2010년부터 2014년까지 넥슨코리아에서 개발실장과 신사업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는 게임 개발사 슈퍼어썸을 창업해 운영 중이다. 슈퍼어썸은 1000만 누적 다운로드를 기록한 퍼즐게임 ‘헬로키티 프렌즈’와 방치형 역할수행게임(RPG) ‘신도림 위드 네이버 웹툰’ 등을 개발해 역량을 인정받았다.
 
조 COO는 연말 출시를 앞둔 창세기전 지적재산권(IP) 신작을 비롯해 대항해시대 오리진 등 다양한 라이브 게임을 총괄한다. 슈퍼어썸 대표직도 겸하게 된다.
 
이번 영입으로 라인게임즈는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발판을 갖췄다. 앞서 넥슨코리아 출신 김태환 부사장과 윤주현 최고기술책임자(CTO)가 합류했다. 기존 박성민 대표, 신권호 최고재무책임자(CFO)를 포함한 다섯 명의 임원진은 혁신적이고 신선한 사업 전략을 구상하는 데 집중한다.
 
조 COO는 “오랜 기간 쌓아온 게임 서비스 및 글로벌 성공 노하우를 적극 활용해 회사를 성장시키는 데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