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지씨플루', 태국 진출 이후 '최대 규모' 수출 쾌거

2023-11-23 10:19
  • 글자크기 설정

1000만 달러 규모 물량 수주

독감백신 '지씨플루'[사진=GC녹십자]
 
GC녹십자는 독감백신 ‘지씨플루(GCFLU)’가 태국의 국영 제약사인 GPO(Government Pharmaceutical Organization)의 내년 남반구 입찰에서 약 1000만달러(약 130억원) 규모의 물량을 수주받았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계약 규모는 GC녹십자가 2014년 태국 독감백신 시장에 진출한 이래 최대 규모다. 다만 계약금액과 기간 등 계약조건은 상대 국가와의 합의에 따라 추후 변동 가능성이 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이우진 GC녹십자 글로벌사업본부장은 “계절 독감백신은 유행 전 접종 시기가 정해져 있는 만큼 수출 계약 체결에 있어 신속한 대응 역량이 중요한 요소”라며 “정부의 백신 수출 지원 및 국가출하승인 일정 단축 등 적극적인 행정 지원이 이번 계약 체결에 큰 도움이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GC녹십자는 WHO 산하 국제기구의 최대 계절독감 백신 공급 제조사로 전 세계 63개국에 독감백신을 공급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