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두선 기재차관보 "김장 수급 대책 차질 없이 추진중"

2023-11-23 10:30
  • 글자크기 설정

도매시장서 배추·무 등 가격 동향 점검

홍두선 기획재정부 차관보가 11월 23일 오전 서울 가락동 농수산물종합도매시장 및 양재동 aT 센터를 방문, 주요 먹거리 가격 동향을 점검하고 있다.[사진=기획재정부]
"배추와 무 소매가격이 전년보다 낮은 수준으로 유지되고 있다. 정부의 출하 조절 시설 물량 공급, 납품단가 할인지원 등 수급 안정대책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

홍두선 기획재정부 차관보는 23일 오전 서울 송파구 가락동 농수산물종합도매시장을 방문해 주요 농수산물 수급 및 가격 동향과 농산물 온라인 도매시장 준비 현황을 점검한 뒤 이같이 밝혔다. 그는 가락동 도매시장에서 배추와 무, 사과 경매 현장을 돌아보고 농산물·축산물·수산물 등 주요 먹거리 가격 동향을 점검하는 동시에 현장 관계자와 장을 보고 있던 국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했다.

정부 김장 수급대책 추진으로 배추와 무 등 김장 재료 가격이 하향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지난 20일 조사한 배추 20포기 기준 김장비용은 19만1000원으로 지난해 11월 중순(21만6358원) 대비 11.7%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6일 조사에서 22만원(21만8425원)에 육박했던 것과 비교하면 12.6% 하락한 것이다.

홍 차관보는 "사과는 올해 생산량 감소로 도‧소매가가 전년 대비 높은 수준을 이어가고 있지만 정부할인지원 및 비정형과 할인공급 등의 수급대책으로 소매가격은 경락 가격 대비 상승폭이 축소했다"고 짚었다. 

이어 그는 "최근 농산물 가격이 안정 조짐을 보이고 있으나 기상여건 등 불확실성이 아직 남아있는 만큼 모든 부처가 물가안정을 정책의 최우선 순위에 두고 범부처 특별물가안정체계를 가동하는 한편, 현장 방문·업계 간담회 등을 통해 신속한 현장애로 해소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홍 차관보는 오는 30일 출범 예정인 농산물 온라인 도매시장 담당기관인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도 방문했다. 그는 온라인 도매시장이 이른 시일 내 조기 안착돼 농어민과 소비자가 상생하는 선진적인 유통구조가 정착될 수 있도록 차질 없이 준비해달라고 당부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