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서 즐기는 문화예술" 코오롱 리조트 앤 호텔, '컬처 위드 코오롱' 패키지 운영

2023-10-19 11:28
  • 글자크기 설정
코오롱호텔 '시네마' 패키지. [사진=코오롱호텔]
코오롱 리조트 앤 호텔이 독서부터 미식, 예술, 영화 감상, 체험형 액티비티 등 문화 콘텐츠를 경험할 수 있는 패키지를 선보인다.

코오롱 리조트 앤 호텔이 오는 21일 ‘문화의 날’을 맞아 ‘컬처 위드 코오롱’ 패키지 5종을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문화의 날’은 매년 10월 셋째 주 토요일로 문화 예술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제정됐다.
 
먼저 코오롱 계열 리조트 및 호텔은 휴식과 함께 ‘북캉스’와 ‘맛캉스’를 즐길 수 있는 상품을 내놨다. ‘폴인 북캉스’ 패키지는 ‘민음사’ 선정 여행지에서 읽기 좋은 책 ‘서머싯 몸 단편선’ 1권과 책갈피, 엽서 등을 증정한다. ‘가을의 미식’ 패키지는 각 시설이 위치한 지역의 시그니처 막걸리와 막걸리 잔 2개를 제공한다.
 
경주 코오롱호텔은 예술 작품 감상은 물론, 직접 전시에 참여할 수 있는 패키지를 운영한다. ‘아트 호캉스’ 패키지는 시설 내부에 조성된 ‘타임 애프터 타임’ 미디어 아트 전시회 2인 입장권을, ‘소원을 말해봐’ 패키지는 야외정원 ‘연하원’에 조성된 소원 트리를 직접 장식할 수 있는 ‘소원 알’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객실에서 최신 영화를 감상할 수 있는 ‘시네마’ 패키지도 출시했다. 120인치 초대형 스크린 및 사운드바, 빈백이 설치된 객실 1박과 하이볼 2잔, 팝콘 등의 간식이 제공돼 ‘나만의 영화관’을 경험할 수 있다.
 
마우나오션리조트는 이색 ‘플레이케이션(Play+Vacation)’을 경험할 수 있는 무료 게임존을 1층 로비에 조성했다. 미니 탁구대와 당구대, 다트판 등이 설치돼 투숙객이라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해당 공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운영된다.
 
울진 금강송 에코리움에서는 각종 체험형 웰니스 프로그램을 상시 운영한다. 금강소나무숲으로 둘러싸인 시설에서 산림욕과 함께 차훈명상, 요가, 비누 및 뱅쇼 만들기 등 일별로 진행되는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다.
 
코오롱 리조트 앤 호텔 관계자는 “문화의 날을 기념해 투숙객들이 호텔 내에서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자연스럽게 접할 수 있도록 이번 패키지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각 리조트 및 호텔 특징에 걸맞은 여가 상품 및 프로그램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