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저우AG] 한국 수영 대표팀, 女 400m 혼계영 은메달…메달 총 22개 획득

2023-09-29 22:36
  • 글자크기 설정
29일 중국 항저우 올림픽 스포츠센터 수영장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 게임 수영 여자 혼계영 400m 결승에서 마지막 주자인 허연경이 기록을 확인하며 기뻐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한국 수영 대표팀이 여자 400m 혼계영 은메달을 기록했다. 2022 항저우 아시안 게임 수영에서 목에 건 22번째 메달이다.

한국 여자 수영 대표팀(이은지·고하루·김서영·허연경)은 29일 중국 저장성 항저우의 올림픽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대회 수영 여자 혼계영 400m 결승에서 한국 신기록(4분00초13)으로 은메달을 획득했다.

배영은 이은지가 나섰다. 1분00초68로 가장 먼저 들어왔다. 평영은 고하루가 이어받았다. 100m를 1분08초42로 끊었다. 접영은 김서영이 57초41을 기록했다. 3위로 올라섰다. 마지막 허연경은 자유형에서 53초62로 경기를 마쳤다. 폭발적인 속도로다.

한국은 단숨에 2위로 올라섰다. 은메달이다. 합계 4분00초13으로 여자 400m 혼계영 한국 기록을 경신했다. 종전 기록은 2019년 7월 28일 세계수영선수권에서 임다솔·백수연·박예린·정소은이 기록한 4분03초38이었다. 은메달을 획득한 선수들은 눈물을 흘렸다.

이로써 한국은 수영에서 22개의 메달을 획득했다. 한국 수영 전성시대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1개의 댓글
0 / 300
  • 차단된 사용자의 댓글입니다.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