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하임아이엔티 신임 대표이사에 나형균 사장 취임

2023-08-28 17:30
  • 글자크기 설정
나형균 오하임앤컴퍼니 신임 대표이사. [사진=오하임앤컴퍼니]

인테리어 가구회사 오하임아이엔티가 오하임앤컴퍼니로 사명을 변경하고 다년간 전문 경영인 경력을 쌓은 나형균 사장을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28일 밝혔다. 나형균 사장은 지난 7월 5일 IMM Design 벤처펀드로부터 오하임아이엔티 보유 주식 716만 주(33.65%)를 양수하는 내용의 계약을 체결했고, 8월 28일 지분 양수도 계약을 마무리하며 대표이사에 취임했다. 

나 사장은 서울대학교 경영학과에서 학사와 석사를 받았으며 그후 삼일·삼정 등 대형 회계법인에서 공인회계사와 컨설턴트로 활약하며 전략 및 재무 분야 전문성을 갖췄다. 이를 바탕으로 2011년 마이다스 대표이사와 2013년 안셀코리아 대표이사를 역임했으며, 2015년 대한전선에 수석 부사장으로 합류, 2019년부터 2023년 5월까지 대한전선 사장을 역임했다. 나 사장은 많은 직위를 거치며 다양한 해외 사업 확장과 재무구조 개선을 통한 경영 정상화 및 신사업 구축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오하임앤컴퍼니(구 오하임아이엔티)는 나 사장 취임과 더불어 앞으로 사업다각화와 글로벌 확장을 가속한다는 계획이다.  

나 사장은 “앞으로 오하임앤컴퍼니는 기존 사업을 발전시키면서 변화와 도전정신을 바탕으로 여러 건축자재 사업을 새 사업으로 확장해 나가며, 유망한 해외시장을 개척해 종합건자재 회사이자 글로벌 회사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