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추사박물관과 문화원, 협업 전시 선보여

2023-08-28 11:05
  • 글자크기 설정
[사진=과천시]
경기 과천시 추사박물관·문화원이 내달 1일부터 17일까지 협업 전시 ‘공간을 노니는 서체 조각-이재옥 작가 전(展)’을 추사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 선보인다.

28일 시에 따르면, 이재옥 조각가는 2000년부터 문자의 동양적 미감을 조형화하는 작업을 해오고 있으며, 한자의 필기체라고 할 수 있는 ‘초서’를 조형화한 작품으로 해외 유명 아트페어에서 주목받았다. 

이번 전시는 총 3부로 구성돼 있다. 1부에서는 한자 초서를 인체 조각화한 여러 작품을 만나볼 수 있으며, 2부에서는 한글 ‘우리’라는 단어의 조형성을 바탕으로 선적, 그림적, 건축적 요소를 담은 작품을 선보인다. 또 3부에서는 추사체를 응용한 입체적인 조각 작품을 살펴볼 수 있다. 

한편, 신계용 시장은 “이번 전시는 남녀노소 누구나 누릴 수 있는 전시기획전으로 한자, 한글 등 문자를 다양하게 표현할 수 있다는 무한한 상상력과 예술 표현의 자유를 보여주는 특별한 전시가 될 것”이라며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