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파두, 코스닥 상장 첫날 부진…공모가 16%대 하회

2023-08-07 09:40
  • 글자크기 설정
사진=파두 로고CI


8월 대어로 주목받던 파두가 상장 첫날 약세를 보이고 있다.
 
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오전 9시 11분 현재 파두는 공모가(3만1000원) 대비 16.12%(5000원) 하락한 2만6000원에 거래 중이다.
 
앞서 파두는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 결과 362.9대1 경쟁률을 기록하고, 공모가를 희망 범위(2만6000~3만1000원) 최상단인 3만1000원으로 확정했다. 이어 지난 27~28일에는 일반투자자 공모에서 79.7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해 기대에 못미친다는 시장의 평가를 받았다.
 
파두는 데이터센터용 반도체 설계를 전문으로 하는 기업이다. 자체 개발한 아키텍처를 활용해 이뤄낸 SSD 컨트롤러 제품의 고성능, 저전력, 소형화에 강점이 있다. 이를 바탕으로 작년 양산 매출이 발생했고, 오는 2024~2025년 경에는 사업의 규모가 확대될 것으로 회사 측은 전망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