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태용 김해시장, 침수 취약지 '긴급 점검' 나서

2023-07-16 11:12
  • 글자크기 설정

해외시장 개척활동 귀국 즉시 재해 우려지역 챙겨

홍태용 김해시장은 15일 새벽 해외수출시장 개척활동에서 귀국해 김해에 도착하자마자 여장을 풀지도 않은 채 지역의 자연재해 취약지역부터 챙겼다.[사진=김해시]
홍태용 김해시장이 해외 출장 직후 집중 호우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위험 요소 지역의 예방을 위해 긴급점검에 나섰다. 

16일 시에 따르면 홍 시장은 지난 15일 새벽 해외수출시장 개척활동에서 귀국해 김해에 도착하자마자 여장을 풀지도 않은 채, 지역의 자연재해 취약지역부터 챙긴 것.

홍 시장은 지난 10~15일 일정으로 4년 만에 현지 활동을 재개한 무역사절단을 이끌고 말레이시아와 싱가포르에서 지역 제조사들의 수출시장 개척을 지원했다. 

김해지역은 11~14일 나흘간 1일 평균 강수량이 78mm에 달하고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당분간 많은 비가 이어질 것이란 예보가 있었다. 

이날 홍 시장은 귀국하자마자 관내 침수 취약지역으로 향해, 장유 내덕지구와 이동(칠산서부동) 양수장 등 호우 시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을 집중적으로 살폈다. 특히 내덕지구 침수예방사업 공사 현장을 방문해 침사지, 가배수로 등을 둘러보며 집중호우 시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홍 시장은 “포스트 김해를 위해 미래 신산업을 적극 육성하고 있는 오늘의 김해시가 안전하지 않다면 내일과 미래를 생각하는 것은 아무런 의미가 없다”며 시민 안전의 중요성을 강조하기도 했다.

한편 김해시는 장마철 침수피해 예방을 위해 관내 주거지, 농경지 등의 배수를 담당하는 배수펌프장, 배수관 등 일체 시설을 상시 예찰하고 있으며 내덕동 상습침수구역의 고질적 문제를 해결하고자 2025년 3월까지 ‘내덕지구 도시침수 예방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