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록 전남지사, 누리호 3차 발사 성공 축하

2023-05-25 21:26
  • 글자크기 설정
 

김영록 전남지사[사진=전라남도 ]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25일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순수 우리 기술로 제작한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의 3차 발사 성공을 축하했다.
 
김 지사는 이날 축하 글을 통해 “지난 두 차례의 성능 검증 시험발사 이후 이번 3차 발사는 민간 기업이 처음 참여해 실용위성을 탑재한 첫 실전 발사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한국판 스페이스X 탄생의 초석을 다지고, 대한민국이 명실상부 우주 강국으로 나아갈 새 이정표를 세웠다”고 평가했다.
 
이어 “누리호의 성공적 발사를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한 한국항공우주연구원과 우주과학기술인, 한화에어로스페이스를 비롯한 기업체 관계자, 정부 관계부처 등에 감사와 축하의 박수를 보낸다”며 “무엇보다 오랜 기간 불편을 감내하면서 아낌없는 성원을 보낸 고흥군민께 각별한 고마움을 전한다”고 말했다.
 
정부는 지난해 12월 민간 주도의 우주산업을 본격 육성하기 위해 국내 유일의 우주 발사장이 있는 고흥을 ‘우주산업 클러스터(발사체 특화지구)’로 지정해 다양한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특히 민간이 구축하기 어려운 민간 우주발사장, 연소시험장, 조립동 등 우주 기반 시설에 대규모 국가 예산을 투입할 예정으로, 지난해 12월 예비타당성조사 대상 사업으로 선정, 올해 1월부터 예타 조사가 진행 중이며 2024년 정부 예산에 반영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전남도는 지난 3월 고흥 우주발사체 국가산업단지 조성과 발사체기업 전주기 지원을 위한 발사체 기술사업화센터 건립, 우주개발 핵심 기반시설 구축 등 8개 분야 24개 핵심과제를 발굴했다.
 
오는 2031년까지 1조 6천84억 원을 투입한다는 계획으로, 정부예산 확보 등 우주발사체 산업 클러스터 구축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