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證 "이수페타시스, 생산능력·영업이익 증가 전망"…목표가 ↑

2024-04-04 08:52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BNK투자증권은 4일 이수페타시스에 대해 생산능력(CAPA) 증가와 수주흐름에 따라 주가가 먼저 상승중이라고 진단했다.

    이 연구원은 "오는 7월 4공장 가동에 따라 감가상각비가 100억원 정도 증가할 전망이나 완전 가동하는 4분기부터는 영업레버리지 효과가 기대된다"고 이유를 들었다.

    그는 "글로벌 빅테크 기업들의 인공지능(AI) 서버 인프라 투자 사이클이 계속해서 진행 중인 가운데 주요 고객인 북미 G사 향 데이터센터 매출이 지난해 대비 142% 성장한 데 이어 올해도 두 자리대 성장을 예상한다"며 "고부가 AI 가속기 모델 및 스위치 제품 비중의 상승이 지속돼 수익성 개선이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 글자크기 설정
[사진=이수페타시스]

BNK투자증권은 4일 이수페타시스에 대해 생산능력(CAPA) 증가와 수주흐름에 따라 주가가 먼저 상승중이라고 진단했다.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를 기존 3만9000원에서 36% 올린 5만3000원으로 제시했다.
 
이민희 BNK투자증권 연구원은 이수페타시스의 올해 1분기 연결 기준 영업이익을 160억원으로 11% 상향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 연구원은 "오는 7월 4공장 가동에 따라 감가상각비가 100억원 정도 증가할 전망이나 완전 가동하는 4분기부터는 영업레버리지 효과가 기대된다"고 이유를 들었다.
 
그는 "글로벌 빅테크 기업들의 인공지능(AI) 서버 인프라 투자 사이클이 계속해서 진행 중인 가운데 주요 고객인 북미 G사 향 데이터센터 매출이 지난해 대비 142% 성장한 데 이어 올해도 두 자리대 성장을 예상한다"며 "고부가 AI 가속기 모델 및 스위치 제품 비중의 상승이 지속돼 수익성 개선이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목표주가는 36% 상승한 5만3000원으로 잡혔다. 그는 "2025년 상반기에 수익성이 최고조에 이를 것"이라며 "4공장 CAPA 증가에 따른 실적 호전에 앞서 수주증가 흐름을 따라 주가가 먼저 상승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