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유통센터, '스마트물류 지원사업' 참여 소상공인 모집

2024-04-03 09:27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중소기업유통센터가 소상공인 물류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스마트물류 지원사업'에 참여할 소상공인을 모집한다.

    3일 중소기업유통센터에 따르면 '스마트물류 지원사업'은 올해 처음 도입된 시범사업으로, 소상공인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소상공인 상품배송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풀필먼트 물류 서비스 지원 △선정된 소상공인을 위한 기획전 △프로모션 등을 지원한다.

  • 글자크기 설정
[사진=중소기업유통센터]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중소기업유통센터가 소상공인 물류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스마트물류 지원사업’에 참여할 소상공인을 모집한다.
 
3일 중소기업유통센터에 따르면 ‘스마트물류 지원사업’은 올해 처음 도입된 시범사업으로, 소상공인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소상공인 상품배송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풀필먼트 물류 서비스 지원 △선정된 소상공인을 위한 기획전 △프로모션 등을 지원한다.
 
지원목표는 소상공인 250개사로, ‘큐익스프레스’ 스마트물류 시스템과 풀필먼트 센터와 연계한 ‘티몬’과 협업한다.
 
‘스마트물류 지원사업’에 선정된 소상공인은 상품등록·입점 과정을 거쳐 풀필먼트 물류센터에 상품을 입고하게 된다. 이후 ‘티몬‘ 플랫폼을 통해 온라인 주문이 발생하면 스마트물류시스템을 통해 포장, 배송 등의 절차가 자동으로 진행돼 제품 배송을 위해 소요되는 시간을 절약할 수 있다.
 
또한 선정된 소상공인 제품이 효과적으로 노출될 수 있도록 관련프로모션, 기획전도 운영해 매출 개선, 제품 인지도 향상도 지원할 계획이다.
 
이태식 중소기업유통센터 대표이사는 “소상공인 실태조사에 따르면 소상공인 사업체 평균 종사자 수는 1.73명 정도 수준이다. 제품 생산, 마케팅에 배송까지 직접 하기엔 턱없이 부족한 게 현실“이라며 “스마트물류 지원 사업이 소상공인의 편의개선, 근로환경 개선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