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여성 폭력 예방·불법 촬영 근절 민·관 합동 캠페인 펼쳐

2023-12-02 11:14
  • 글자크기 설정

3개구 경찰 등 50명 참여…여성 폭력 없는 안전한 일상

[사진=성남시]
경기 성남시가 여성 폭력 추방 기간)을 맞아 1일 오후 여성 폭력 예방과 불법 촬영 근절에 관한 민·관 합동 캠페인을 펼쳤다.

이날 시에 따르면, 캠페인은 분당 야탑역 광장에서 “여성 폭력 없는 안전한 일상”을 슬로건으로 열렸다.
 
성남시여성단체협의회와 수정·중원·분당 3개구 경찰서, 여성폭력방지기관 등에서 50명이 참여해 가정·성폭력·성매매·불법 촬영 근절과 폐해를 알리는 내용의 리플릿과 여성폭력피해자 지원기관의 정보를 담은 홍보 물품을 거리 시민에 나눠줬다.
 
폭력 예방 동참 서명 운동과 폭력 근절에 관한 사회적 인식 개선을 위한 퀴즈 풀이도 진행했다.
 
[사진=성남시]
시 관계자는 “최근 10개월간 성남가정폭력상담소 등으로 걸려 온 가정폭력‧성폭력 상담 건수는 7608건에 이르고, 불법 촬영 관련 신고 건수는 185건에 달해 여성 폭력은 더 이상 ‘남의 일’이 아닌 ‘우리의 일’로 생각해야 할 중요한 문제”라면서 “여성 폭력 근절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 형성을 위해 이번 캠페인을 추진했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여성 폭력 예방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도로 표지병, 별빛 안심 계단, 태양광 표지판 설치 등 안심 귀갓길 조성을 비롯, 여성 1인 가구에 스마트 도어벨 등 6종 안심 세트 지원(100가구), 다중이용시설 불법 촬영 카메라 탐지 장비 대여 등 다방면에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