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5주 분양동향] 수도권 분양 개점휴업...전국 6곳 3372가구 접수

2023-11-26 16:38
  • 글자크기 설정
서울 시내 아파트 모습. [사진=연합뉴스]

다음주 전국 6곳에서 청약이 진행된다. 부산에서 1000가구 이상의 대단지가 분양을 앞뒀다. 수도권에서는 영구임대 주택 등 2곳에서 분양이 진행될 예정이다.

25일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11월 다섯째 주에는 전국 6곳에서 총 3372가구(영구임대 포함, 행복주택 제외)가 청약 접수를 받는다. 
수도권에서는 경기 평택시 '평택고덕 A-58블록 영구임대주택'(798가구)이 공급에 나선다. 영구임대주택은 생계·의료급여 수급자 등 사회보조계층의 주거안정을 위해 임대하는 주택으로 시세 대비 30% 수준의 임대조건으로 공급하며, 최대 50년간 장기간 거주가 가능하다. 인천에서는 중구 운서동 '운서역 대라수 어썸에듀'(311가구)의 청약이 예정됐다.

지방에서는 대전 서구 '도마 포레나해모로'(568가구)가 청약을 앞뒀다. 부산 해운대구 '더폴 디오션'(184가구)과 남구에 대단지로 공급되는 '해링턴 마레'(1382가구)가 청약에 나선다.

모델하우스 오픈 예정은 4곳이며, 당첨자 발표는 8곳, 정당 계약은 '의정부 푸르지오 클라시엘' 등 7곳에서 이뤄진다.

 
11월 5주 분양일정. [사진=리얼투데이]

◆청약 접수 단지

28일, 한화 건설부문과 HJ중공업은 대전 서구 도마동 일원에 건립되는 ‘도마 포레나해모로’의 1순위 청약 접수를 받는다. 지하 3층∼지상 34층, 7개 동, 전용면적 39~101㎡ 총 818가구 규모로 이 중 전용면적 59~101㎡ 568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단지 주변에 계백로와 도마네거리, 대둔산로 등이 가까우며 호남고속도로와 대전남부순환고속도로, 통영대전고속도로가 단지 인근에 있다.

같은 날 효성중공업과 진흥기업은 부산 남구 우암동 일원에 건립되는 '해링턴 마레'의 1순위 청약 접수를 받는다. 지하 5층~지상 36층, 17개 동, 전용면적 37~84㎡ 총 2205가구 규모로 이 중 전용면적 59~84㎡ 1382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피트니스와 GX룸·골프연습장·스크린골프·당구장·탁구존·독서실·실내외수영장 등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모델하우스 오픈 단지

다음 달 1일 롯데건설은 경기도 부천시 소사본동 일원에서 '소사역 롯데캐슬 더 뉴엘' 모델하우스를 오픈할 예정이다. 지하 3층~지상 35층, 6개 동, 전용면적 59~132㎡ 총 983가구로 구성된다. 부천에서 공급되는 첫 번째 '롯데캐슬' 브랜드 아파트로, 지하철 1호선·서해선 환승역인 소사역 더블 역세권 단지로 서울 주요 업무지구까지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같은 날 HDC현대산업개발은 충남 서산시 석림동 일원에 건립되는 '서산 센트럴 아이파크' 모델하우스를 오픈할 예정이다. 지하 2층~지상 최고 29층, 4개 동, 전용면적 84~116㎡ 총 410가구 규모다. 서산공용버스터미널이 인접해 있어 지역 내외로 편리한 이동이 가능하며, 차량을 통한 서해안고속도로 서산IC, 해미IC 이용도 수월하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