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영일 순창군수, 대한노인회 노인복지대상 수상

2023-11-23 14:51
  • 글자크기 설정

노인회관 리모델링, 경로당 환경개선 등 권익 신장·복지향상 노력 인

[사진=순창군]
최영일 전북 순창군수가 노인복지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23년 대한노인회(회장 김호일)가 시상하는 노인복지대상 기초자치단체장 부분 대상을 수상했다.

23일 군에 따르면 최영일 군수는 서울 강남구 SETEC 제2전시실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노인복지 향상을 위해 이바지한 21명의 기초지방자치단체장 중에 포함됐다.

최 군수는 그동안 어르신들의 복지향상을 위해 군정 5대 목표 중 하나를‘따뜻한 복지’에 두고 △순창군 장애인ㆍ노인복지관을 노인들만을 위한 공간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10억원을 들여 리모델링을 추진해 노인권익 신장에 앞장서 왔다.

특히 연초 370개 전체 마을 경로당을 돌아보고 애로사항을 파악해 10억원의 예산을 들여 149개 경로당의 환경개선 사업을 지원하고 207개 경로당의 비품구입을 지원함으로써, 노인복지향상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경로당 운영에 앞장서고 있는 노인회장, 총무를 지역봉사 지도원으로 임명해 매달 활동비(읍·면 분회장 20만원, 경로당 회장 총무 5만원)를 지원해 사기진작에 이바지하는 것은 물론, 65세 이상 노인들의 위생관리를 위해 목욕탕 지원비를 기존 자부담 2000원에서 1000원으로 인하해 어르신들의 목욕비 이용 부담을 줄였다.

이밖에 군비로 지원하던 보청기 지원사업을 36명에서 95명으로 확대 지원하고, 거동 불편 노인을 위한 보행보조기 지원사업도 의료급여 수급자 등 취약 노인에서 일반노인까지 지원 범위를 확대해 기존 40대에서 80대로 추가 지원함하는 등 어르신 건강증진에 이바지해 오고 있는 점도 호평을 받았다. 

최영일 군수는 “자식된 마음으로 어르신의 복지를 위해 최선을 다해왔을 뿐인데 이렇게 뜻깊은 상을 받게 돼 감회가 새롭다”며 “앞으로도 국가와 지역을 위해 헌신해 오신 어르신들이 행복한 노년을 보내실 수 있도록 다양한 노인복지정책을 추진하여 따뜻한 복지가 실현되는 순창을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서는 대한노인회 순창군지회의 서화종 취업지원센터장이 우수취업 지원센터장으로 선정돼 우수상을 수상해 기쁨을 더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