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문화재단, 국립극단 연극 '조씨고아' 공연

2023-10-19 11:07
  • 글자크기 설정
[사진=성남문화재단]
경기 성남문화재단이 국립극단의 대표 레퍼토리 작품 ‘조씨고아, 복수의 씨앗’을 오는 28∼29일 양일간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에서 공연한다. 

19일 재단에 따르면, 연극 '조씨고아, 복수의 씨앗'은 중국 4대 비극 중 하나인 ‘조씨고아’를 연출가 고선웅이 각색하고 연출한 작품이다.

‘동양의 햄릿’에 비유되는 원작의 장엄한 서사에 연출가 고선웅 특유의 재치 있는 리듬감, 배우들의 열연이 더해져 2015년 초연 이후 재공연까지 관객·평단의 극찬 속에 흥행을 이어오고 있다. 

작품은 조씨 가문 300명이 멸족되는 상황에서 마지막 핏줄인 조삭의 아들 ‘고아’를 살리려는 필부 ‘필영’의 20년을 기다린 복수극을 다룬다.

평범한 인물이 희생을 무릅쓰고 신의를 지키려는 모습을 통해 인간의 본성과 내적 갈등을 섬세하게 그려내며 권선징악을 넘어 복수의 의미와 그 끝에 남은 공허함에 대한 철학적 질문을 던진다. 

특히, 이번 공연에서는 초연부터 함께 해온 원년 멤버들의 완벽한 호흡은 물론, 새로운 얼굴이 합류해 또 다른 감동을 이어간다.

권력에 눈이 멀어 조씨 일가에 반란죄를 씌워 몰살하는 ‘도안고’ 역에 장두이, 자기 처자식을 희생하면서 조씨고아를 살리는 ‘정영’ 역에 하성광, 옳고 그름에는 관심이 없는 권력자 ‘영공’ 역에 이영석, 정영을 도와 조씨고아를 살리기 위해 목숨을 바치는 ‘공손저구’역에 정진각 등 초연부터 참여한 배우들의 무르익은 연기를 만날 수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