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준 수원시장 "마을공동체가 사회 의제 해결에 중심이 돼야"

2023-10-19 10:51
  • 글자크기 설정

제14회 마을만들기 전국대회 개막…18~20일 진행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이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수원시]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은 “마을공동체가 저출산, 고령화, 경기침체, 탄소중립과 같은 사회 의제 해결에 중심이 돼야 한다”고 말했다.

지난 18일 경기도청 구청사에서 열린 ‘제14회 마을만들기 전국대회’ 개막식에서 이재준 수원시장은 “2013년 수원에서 마을만들기 대회를 개최한 이후, 10년 만에 다시 개최하게 됐다”며 “이번 전국대회로 다시 한번 마을만들기의 가치를 세워서 더 크게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전국 마을만들기 활동가 1만여명이 참가해 각 지역의 마을만들기 과제와 노하우를 공유하는 ‘제14회 마을만들기 전국대회’가 18일 개막했다.

수원시가 주최하고 수원도시재단과 마을만들기 전국네트워크가 공동주관하는 마을만들기 전국대회는 매년 새로운 지역을 선정해 개최하는데, 제14회 대회 개최지로 수원시가 선정됐다.

개막 첫날인 18일 각자 음식을 가져와 함께 나눠 먹는 만찬 행사 ‘수네앙블랑(수원+디네앙블랑)’과 개막식을 시작으로 마을리빙랩(생활실험실) 경연대회, 마을활동가 시상식 등이 진행됐다.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이 행사 참석자들과 함께 하고 있다. [사진=수원시]
19일에는 경기도청 구청사 잔디마당에서 △마을정원, 청년마을살이를 주제로 논의하는 기획 컨퍼런스 △9개의 자유주제 컨퍼런스 △매산동, 행궁동, 조원1동, 매탄3동, 율천동, 경기도청 주변 도시재생사업지 등 우수 마을만들기 활동 지역 현장 탐방 등이 이어진다.

마을만들기 활동가들의 활발한 교류 활동도 펼쳐진다.

18일 행궁동 어울림센터, 19일 (구)유림회관에서 마을활동가 간 연대를 위한 대화 모임이 열린다.

19일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이음 공유회가 전국대회와 연계해 개최된다.

20일에는 경기도마을공동체지원센터에서 자유 콘퍼런스와 함께 폐막식에서 제14회 마을만들기 전국대회의 활동 결과와 제안사항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대회장 곳곳에서 체험, 홍보, 마켓, 이벤트, 피크닉, 푸드존 등 다양한 30여개 부스가 운영된다.
◆ 마을만들기 대회에서 1인 가구 정책 홍보·발굴
수원시가 ‘찾아가는 1인 가구 새빛 솔로라이프 스테이션’을 열고 1인가구 정책을 홍보하고 있다. [사진=수원시]
경기 수원시는 경기도청 일대에서 열린 제14회 마을만들기 전국대회에서 1인가구 정책 홍보 부스 ‘찾아가는 1인 가구 새빛 솔로라이프(SoloLife) 스테이션’을 운영했다고 19일 밝혔다.

수원시는 이번 행사에서 참가들에게 1인 가구 지원 사업을 홍보하고 부동산 전세 사기·재무 상담을 지원했다.

또 1인 가구 현장 실태·정책에 대한 설문 조사를 했다.

이날에는 마을 공동체, 지역사회와 함께 1인 가구 맞춤형 지원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청년 기획컨퍼런스 ‘청년이 만족하는 마을살이’에도 참여해 청년, 마을활동가들과 1인 가구 정책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1인 가구사업에 다양한 홍보활동과 더불어 마을 공동체와도 연계할 수 있었다”며 “적극적으로 현장을 방문해 1인가구 지원 사업을 홍보하고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수원시는 오는 10월 28일 영통구 반달공원에서 열리는 제8회 영통구 커피축제에도 참여해 1인 가구 사업에 대한 홍보와 정책발굴을 이어갈 계획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