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교육활동 침해 핫라인 구축

2023-08-30 15:20
  • 글자크기 설정

핫라인으로 행정·법률·심리 상담 원스톱 신속 지원

임태희 교육감이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경기도교육청]
경기도교육청은 30일 개통된 교육활동 침해 피해 교원을 신속 지원하기 위한 핫라인 ‘1600·8787’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1600·8787’은 교육활동 침해 사안을 ‘빨리 출발, 빨리 처리’한다는 의미다.

도내 교원 누구나 교육활동 침해 사안 발생 시 대표번호로 전화하면 교원의 소속 학교가 속해 있는 경기교권보호지원센터로 연결된다.

권역별 경기교권보호지원센터가 해당 교육지원청을 집중 지원하며 △교육활동 침해 사안 행정지원 △법률 자문 △심리 상담 △긴급지원팀 현장 지원 등을 원스톱으로 진행한다.

이는 임태희 경기도교육감이 지난 16일 발표한 교육활동 보호 종합 대책의 일환이다.

도교육청 서은경 생활인성교육과장은 “교육활동 침해 핫라인 대표번호를 통해 경기교권보호지원센터의 초기 원스톱 지원을 강화해 피해 교원이 건강하게 현장에 복귀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교육청은 교육활동 보호 종합 대책을 신속히 시행해 현장을 지원하겠다는 방침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