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라이프, 초등학생 4500여명 대상 환경보전 교육 진행

2023-08-30 09:33
  • 글자크기 설정
[사진=신한라이프]

신한라이프의 사회공헌재단인 신한라이프빛나는재단이 서울시 초등학생 4500여 명을 대상으로 올해 11월까지 ‘빛나는 환경교실’을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빛나는 환경교실’은 환경 전문강사의 참여형 교육을 통해 아이들을 미래 인재로 키워나가기 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이번 수업은 폐플라스틱 문제를 인식하고 환경보전을 실천하기 위한 콘텐츠로 구성됐다. 아울러 아동들을 대상으로 ‘플라스틱 병뚜껑 모으기 캠페인’을 진행하고, 수업 후 사용된 병뚜껑은 북극곰 모양의 키링으로 업사이클링(Up-cycling), 아이들에게 전달한다.

신한라이프 관계자는 “생물다양성 보존이 지구 생태계 유지에 직결된 문제인 만큼 환경보전에 대한 교육이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아이들이 '환경감수성'을 높여 지속 가능한 미래를 만들어갈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