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비엣텔포스트, 한국수입협회와 전략적 MOU 체결

2023-08-28 22:48
  • 글자크기 설정
비엣텔포스트 호앙 쭝 타인 총사장 [사진=베트남통신사]

베트남 주요 택배업체인 비엣텔포스트(Viettel Post)가 한국수입협회(KOIMA)와 전략적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물류 분야 협력에 착수했다. 

25일 상공잡지 등 현지 매체들에 따르면 베트남 비엣텔포스트는 전날 약 200개의 베트남 및 한국 기업들이 참석한 가운데 한국·베트남 지속 가능한 무역 협력 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에서 비엣텔포스트와 한국수입협회(KOIMA)는 물류, 투자, 무역 분야 협력에 대한 전략적 MOU를 체결했다. 이는 비엣텔포스트의 국가 물류 인프라 구축 및 국경 간 무역 촉진 전략에 따른 활동이다.

비엣텔포스트 호앙 쭝 타인 총사장은 “물류 및 운송 인프라는 국제 무역을 위한 중요한 교량이며 비엣텔포스트는 비엣텔 그룹의 4대 개발 기둥 중 하나로 역할을 수행하고 2030년까지 베트남이 아세안 국가와 세계를 연결하는 물류센터가 되겠다는 목표에 기여한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국가 물류 인프라 구축, 국경 간 무역을 연결하는 원활한 물류 시스템을 구축하여 한국 및 국제 시장에서 베트남 상품의 입지를 강화한다고 전했다.

한국수입협회 김병관 회장은 "KOIMA는 비엣텔포스트와 같은 베트남 물류 및 무역 분야 선두 기업 중 하나와 협력할 수 있는 기회를 소중히 생각한다며 비엣텔포스트의 상품 공급망 참여는 한국 시장에 진출하고자 하는 베트남 기업들에게 하나의 보증이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비엣텔포스트는 베트남 국영 통신사인 비엣텔 산하 택배업체로, 비엣텔 그룹 생태계 내에서 글로벌 시장에 적극적으로 진출하고자 하는 베트남 내 최고의 디지털 전환 기업 중 하나이다.

비엣텔포스트는 현재 온라인 쇼핑에 새로운 기술을 적용하여 포괄적인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하고 디지털 및 전자상거래 인프라 구축에 기여하고 있다. 동시에 무역과 특히 국경 간 거래를 발전시키는 가교 역할을 수행하는 데 집중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