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2023 부여 문화재 야행·문화유산 미디어아트 준비 '순항'

2023-08-11 12:10
  • 글자크기 설정

-2023 부여 문화재 야행 및 문화유산 미디어아트 실행계획 보고회 개최

2023 미디어아트 조감도[사진=부여군]

충남 부여군은 지난 10일 군청 서동브리핑실에서 박정현 부여군수와 각 부서장 등 28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3 부여 문화재 야행과 문화유산 미디어아트 실행계획 보고회’를 열었다.
 
이번 보고회는 내달 15일 개최하는 문화유산 미디어아트와 문화재 야행의 세부 프로그램과 운영 계획 등을 발표하고 행사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군은 보고회를 통해 나온 다양한 안건들과 건의사항을 검토할 계획이며 두 행사의 일정과 장소가 겹치는 만큼 행사가 차별화될 수 있도록 방안을 마련하고 향후 홍보 계획 등을 수립할 예정이다.
 
박정현 군수는 “우리의 문화유산을 활용한 행사가 널리 알려지고 많은 군민과 관광객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남은 기간 준비와 홍보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금년도 부여 문화재 야행은 ‘성왕, 사비로와’를 주제로 내달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정림사지 및 관북리유적 일원에서 진행된다. 8야(夜)를 테마로 하는 문화재 야행은 사비 문화재 밤소풍, 사비역사 명사특강, 사비백제 그림책일기 워크북 등 다양하고 재미있는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선보인다.

‘소부리의 태양’을 주제로 하는 문화유산 미디어아트는 9월 15일부터 10월 9일까지 25일간 부소산성과 관북리유적에서 화려하게 진행된다. 미디어파사드와 미디어맵핑 등 첨단 기술을 통해 부국강병과 태평성대를 꿈꾸며 천도를 계획한 성왕의 이야기와 가장 아름답게 빛났던 사비도성의 모습을 재해석하여 관광객들에게 환상적인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문화유산 미디어아트는 ‘백제 삼보(寶) 선포식’으로 개막식을 연출해 백제금동대향로와 정림사지 오층석탑, 그리고 왕흥사지 출토사리기 등 사비백제 문화유산의 탁월성과 가치성을 대내·외에 선포할 예정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