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카눈'에 멈춰 선 여객선 운항 일부 재개

2023-08-11 08:30
  • 글자크기 설정
제6호 태풍 카눈이 한반도를 향해 접근 중인 8월 9일 오전 인천항 연안부두에서 여객선들이 경인아라뱃길로 피항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태풍 ‘카눈’의 영향으로 멈춰 섰던 전국 여객선 운항이 11일 일부 재개됐다.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기준 전국 여객선 75항로 103척이 운항 예정이다. 통제 중인 항로는 24항로 28척이다.
여객선은 11일 오전 1시 목포에서 제주를 운항하는 여객선 ‘퀸제누비아호’를 시작으로, 제주도로 가는 여객선들이 순차적으로 운항을 재개했다. 오전 2시 삼천포항, 오전 2시 30분 완도항, 오전 3시 여수항 순으로 제주행 카페리선 여객선이 운항 중이다.

다만 가장 늦게까지 태풍 ‘카눈’의 영향권을 받는 인천 지역 13항로 여객선 16척과 동해지역 2항로 여객선 2척은 현재 기준 전면 통제되고 있다.

전국 여객선이 완전히 정상운항되는 시점은 13일로 예상된다.

전국 여객선 실시간 운항 현황은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