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0분간 싸대기"...'학폭' 논란 송하윤, "따귀신 사과 요청" 폭로 충격

2024-04-03 10:05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학교 폭력 논란이 불거진 배우 송하윤의 평소 인성에 대한 또 다른 폭로가 나왔다.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 이진호'에는 2일 '송하윤 폭로 왜 터졌을까'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연예 기자 출신인 이진호는 "송하윤의 경우 촬영 현장마다 해프닝이 적지 않았던 배우다"라고 밝혔다.

  • 글자크기 설정
송하윤 [사진=송하윤 SNS]

학교 폭력 논란이 불거진 배우 송하윤의 평소 인성에 대한 또 다른 폭로가 나왔다.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 이진호'에는 2일 '송하윤 폭로 왜 터졌을까'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연예 기자 출신인 이진호는 "송하윤의 경우 촬영 현장마다 해프닝이 적지 않았던 배우다"라고 밝혔다.

이어 "한 드라마 촬영 현장에서는 따귀신을 촬영하는 과정에서 상대방 배우에게 사과를 요청하는 해프닝이 벌어지기도 했다"고 폭로해 충격이 일었다.

그러면서 이진호는 "송하윤의 경우에는 매니저와 스타일리스트가 굉장히 많이 바뀌기로 정평이 나있다. '한 작품의 촬영 과정 속에서도 2~3회 정도는 기본적으로 바뀌었다'는 증언이 이어졌다"고 강조했다.

이뿐만 아니라 이진호는 송하윤이 최근 출연작인 tvN 드라마 '내 남편과 결혼해줘' 포상 휴가 일정에서도 문제를 유발했다고 알렸다.

그는 "'내 남편과 결혼해줘' 3박 4일의 포상 휴가 일정 가운데 송하윤이 갑작스럽게 '일정이 있다'고 현장을 이탈하며 매니저가 홀로 휴가지에 남는 상황이 발생했다"고 전했다.

한편 송하윤은 지난 1일 JTBC '사건반장'에서 보도한 학폭 논란 여배우 S씨로 지목됐다. 해당 보도에는 "피해자 A씨가 고등학교 시절 자신보다 선배였던 여배우 S씨에게 영문도 모른 채 1시간 30분 동안 뺨을 맞았다. S씨 남자친구가 일진이었기 때문에 저항할 수 없었다"는 내용이 담겼다.

이와 관련해 소속사 킹콩by스타쉽은 2일 "송하윤에게 사실을 확인한 결과 학교 폭력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제보자와는 일면식도 없다. 해당 내용 모두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며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는 뜻을 내놓았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