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계 저승사자' 이복현…서민금융 위해 두 팔 걷었다

2023-11-23 17:28
  • 글자크기 설정

곽영길 아주뉴스코퍼레이션 회장과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을 비롯한 귀빈들이 23일 서울 중구 프레지던트 호텔에서 열린 '제7회 서민금융포럼'에서 기념 촬영을 했다.
 
[영상=장원용 기자 karas27@ajunews.com]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