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종로구 청소년진로직업박람회 참가

2023-10-19 09:20
  • 글자크기 설정
18일 서울 광화문광장 놀이마당에서 개최된 '2023 종로구 청소년진로직업박람회' 현대엔지니어링 체험부스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청소년들 [사진=현대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이 지난 18일 광화문광장 놀이마당에서 개최된 '2023 종로구 청소년진로직업박람회'에 참가해 건설업에 대한 진로 탐색 및 직업 체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체험부스를 운영했다고 19일 밝혔다.

종로구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청소년의 미래 설계와 진로 탐색 기회 제공을 목적으로 개최됐다. 다양한 분야의 직업 체험이 가능한 60여 개의 부스가 운영됐으며, 초·중·고교생 및 학부모 약 1500여명이 참가했다.
이날 현대엔지니어링은 총 3개의 체험부스를 운영했다. 스마트건설기술 부스에서는 실제 건설 현장에서 활용되고 있는 순찰 로봇 '스팟(SPOT)'과 '자율주행 드론' 등을 선보였다.

스팟은 사람이 직접 확인하기 어려운 지역을 순찰하며 현장에서 발생 가능한 사고를 예방하는 4족 보행 로봇이다. 자율주행 드론은 스마트 센서를 활용해 실시간으로 건설 현장을 촬영하며 위험 요소를 파악해 안전을 확보한다.

창의교육 부스에서는 첨단정보통신기술이 적용된 도시인 스마트시티에 대한 소개와 이를 직접 설계해 볼 수 있는 프로그램을 제공했다. 참가자들은 센서를 통해 전원의 밝기를 자동 조절하는 '스마트 가로등'이나 자동 정차 시스템과 와이파이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춘 차세대 버스정류장인 '스마트 쉘터', '태양광 패널' 등 다양한 시설물을 경험했다.

건설현장 체험 부스에서는 재난 및 안전사고 발생 상황에 대한 대처를 경험해 볼 수 있는 가상현실(VR) 체험관을 운영했으며,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현대엔지니어링의 안전관리 시스템 및 기술 등을 소개했다. 또 현장 근무복을 직접 착용해 보고 사진 촬영을 할 수 있는 포토존도 마련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현대엔지니어링이 준비한 체험부스가 청소년들의 진로 탐색에 좋은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건설업이나 건설기술에 관심이 있는 청소년들이 미래 인재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이나 체험 프로그램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