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저우AG] 여자 골프 대표팀, 2라운드 단체 5위…김민솔은 개인 7위

2023-09-29 15:13
  • 글자크기 설정
2022 항저우 아시안 게임 골프 여자부에 출전한 아마추어 김민솔, 임지유, 유현조(왼쪽부터)가 환하게 웃고 있다. [사진=WAAP]
2022 항저우 아시안 게임에서 금메달을 노리는 한국 여자 골프 대표팀(이하 대표팀)이 2라운드에서 단체전 5위에 위치했다. 김민솔(수성방통고)은 개인전 7위다.

대표팀은 29일 중국 저장성 항저우의 서호 국제골프코스(파72)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를 5위로 마쳤다. 

김민솔이 이틀 합계 7언더파 137타 공동 7위, 유현조(천안중앙방통고)가 3언더파 141타 공동 15위, 임지유(수성방통고)가 2언더파 142타 공동 21위를 기록했다. 

여자부 경기는 출전 선수 중 상위 2명의 점수를 합산한다. 한국은 11언더파 277타 5위다.

1위는 중국(21언더파 267타), 2위는 태국(20언더파 268타), 3위는 인도(16언더파 272타), 4위는 일본(15언더파 273타)이다. 대만은 10언더파 278타로 6위에 위치했다.

한국은 개최국 중국과 10타, 2위 태국과는 9타 차다. 3라운드부터 부지런하게 점수를 쌓아야 한다.

개인전 선두는 태국의 아르피차야 유볼이다. 이틀 합계 12언더파 132타를 쌓았다. 여자골프 세계 순위(롤렉스 랭킹) 2위인 중국의 인뤄닝과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를 주 무대로 뛰는 인도의 아디티 아쇼크가 공동 2위(11언더파 133타)에서 어깨를 나란히 했다.

중국의 린시위는 10언더파 134타 4위, 류위는 9언더파 135타 5위다. 중국 선수들이 상위 5위를 점령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