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륜경정, 2023 KSPO 백두대간 그란폰도 개최

2023-08-28 13:51
  • 글자크기 설정

국가재난사태 등으로 멈췄던 백두대간 그란폰도 4면만에 열려

[사진=경주사업총괄본부]
2019년 이후 코로나19, 국가재난사태 등으로 멈췄던 백두대간 그란폰도가 4년 만에 제 모습으로 돌아온다.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총괄본부는 오는 10월 28일 경북 영주시에서 ‘2023 KSPO 백두대간 그란폰도’를 개최한다.

경주사업총괄본부에 따르면, 그란폰도(Granfondo)란 1970년 이탈리아에서 시작된 장거리 도로 자전거 대회로 이탈리아어로 긴 거리를 이동한다는 뜻이다.

일반 대회와는 달리 비경쟁 방식으로 진행되며 산악도로 120~200km의 거리를 정해진 시간 안에 완주하는 동호인들에게 인기가 많은 자전거 행사다.

지난 2013년 공단 경륜경정총괄본부가 ‘온 국민이 자전거를 통해 건강하고 활기찬 삶’이라는 목표로 시작된 본 대회는 참가자 1000명으로 시작해 지금은 2000명 이상이 참여하는 국내 대표 그란폰도로 성장을 거듭해왔다.

이미 동호인들 사이에서는 완성도가 높은 알짜배기 행사로 소문이 자자하고 단 10여분 만에 접수가 마감될 정도로 인기가 높다.

올해의 그란폰도는 영주시 동양대학교를 출발해 예천, 문경, 단양 일원을 거쳐 다시 동양대로 돌아오는 총거리 121.9km의 순환코스로 진행된다.

해당 코스는 상승고도 2216m로 코스 중반부까지 평이한 난이도를 유지하다가 72km 지점인 저수령(구간 7.5km, 오르막 7.7%)부터 난이도가 올라가 라이더들에게는 자신의 한계를 시험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전망이다.
 
[사진=경주사업총괄본부]
지난해 신청 완료 후 국가재난사태 발생에 따라, 행사가 취소됐던 상황을 고려, 2022년 참가자격자를 대상으로 30일부터 내달 3일까지 우선접수를 진행할 예정이다.

경륜경정총괄본부는 참가자격이 있는 라이더들에게는 이미 모바일 문자를 발송해 접수절차를 안내하고 있는 상태다.

우선접수가 완료되면 잔여인원을 대상으로 공개접수를 진행한다.

공개접수는 9월 8일 오후 1시에 시작되며 네이버 예약페이지를 통해 선착순으로 신청하면 된다. 접수인원 마감 시 예약페이지는 자동으로 닫히며 접수는 종료된다.

한편, 경륜경정총괄본부 관계자는 “열기가 뜨거웠던 백두대간 그란폰도가 4년의 공백을 깨고 다시 열리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참가자들의 안전한 라이딩을 위해 남은 기간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