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 2023년 상반기 매출 56.8조원 기록...클라우드·태양광이 성장 이끌어

2023-08-11 18:04
  • 글자크기 설정

멍완저우 회장 "통신 네트워크 사업 안정적" 강조

[사진=화웨이]
화웨이가 2023년 상반기 매출 3109억 위안(약 56조782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1% 성장했다고 11일 밝혔다. 순이익률은 15%를 기록했다. 증권가 컨센서스와 대체로 부합하는 결과를 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구체적으로 △ICT 인프라(통신 네트워크) 사업(1672억 위안, 약 30조5374억원) △컨슈머(단말기) 사업(1035억 위안, 약 18조9032억원) △클라우드 사업(241억 위안, 약 4조4016억원) △디지털 파워(태양광) 사업(242억 위안, 약 4조4199억원) △지능형 자동차 솔루션(전장) 사업(10억 위안, 약 1826억원) 등이 화웨이 상반기 실적에 기여했다.

멍완저우 화웨이 순환 회장은 "화웨이는 고객과 파트너를 위한 가치 창출에 중점을 두고 디지털화, 지능화, 탈탄소화 트렌드를 활용할 수 있도록 기반 기술에 막대한 투자를 했다"며 "올해 상반기에도 화웨이 ICT 인프라 사업은 견조한 흐름을 유지했고, 디지털 파워와 클라우드 사업은 뚜렷한 성장세를 보였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