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승권과 신분증 하나로"…한국공항공사, 스마트항공권 서비스 개시

2023-08-07 17:00
  • 글자크기 설정
한국공항공사 PASS스마트항공권 서비스 이용사진. [사진=한국공항공사]

한국공항공사는 7일부터 이동통신 3사(SKT ·KT·LG U+)와 김포·김해·제주 등 전국 14개 공항에서 국내선 이용 시 항공기 탑승권과 신분증을 하나로 결합한 ‘PASS스마트항공권’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밝혔다.

PASS스마트항공권은 통신 3사의 PASS 모바일신분증(운전면허 확인서비스·주민등록증 확인서비스)의 QR코드와 항공기 탑승권의 QR코드를 하나로 통합한 서비스다. 출발장 신분확인 절차 및 항공기 탑승구·기내 탑승권 확인 시 이용할 수 있다.
PASS 모바일신분증을 사전에 등록한 고객이 체크인을 완료한 후 탑승권 본인정보와 신분증정보가 일치하면 신분증과 항공권이 결합된 QR코드가 PASS 앱에 자동으로 표시된다.

이번 서비스는 현재 제주항공·티웨이항공·하이에어·이스타항공에서 이용할 수 있다. 공사는 빠른 시일 내에 모든 국내 항공사로 해당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윤형중 한국공항공사 사장은 "항공권과 전자신분증을 하나로 결합한 이번 PASS스마트항공권 서비스가 여객편의를 획기적으로 개선하는 대표 사례가 되도록 이동통신 3사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