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사절단 동행' 최병오 형지 회장, 美 중심지에 깃발 꽂는다

2023-05-02 09:59
  • 글자크기 설정

최병오 패션그룹형지 회장(왼쪽)과 최준호 까스텔바작 사장이 미국 까스텔바작 플래그십 스토어 앞에서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패션그룹형지]


대통령의 방미 경제사절단으로 동행한 최병오 패션그룹형지 회장이 '글로벌 형지' 실현 전초기지로 미국을 낙점하고 현지 시장 진출 계획을 공식화했다. 

형지는 올해 6월 LA 웨스트 할리우드 멜로즈 애비뉴지역에 까스텔바작을 앞세운 'K패션 글로벌타운' 건립한다고 2일 밝혔다.
 
곧 선보이게 될 K패션글로벌타운에는 글로벌 브랜드로 발돋움할 까스텔바작 1호 플래그십스토어를 비롯해 K패션 홍보관이 조성된다. 플래그십스토어 외에도 1만6000개 이상의 미국 골프클럽 프로샵 시장도 공략할 계획이다.

까스텔바작은 향후 설립될 유통 채널을 통해 해외 브랜드에서 국내를 대표하는 골프웨어 브랜드로 탈바꿈하고, 역수출을 통해 K패션 선두주자로 나선다는 전략이다.
 
한편, 까스텔바작은 1000조원 규모에 이르는 미국 연방정부 조달시장을 겨냥해, 필수 요건인 SAM(연방조달청 계약관리시스템) 등록도 마쳤다.

패션그룹형지 관계자는 "까스텔바작USA가 미국 연방정부를 대상으로 진출하게 될 시장은 10조원 규모의 군납 의류 시장"이라며 "까스텔바작은 미국 연방정부 조달시장 진출을 시작으로 30년에 걸쳐 구축한 글로벌 공급망을 토대로 UN 조달 시장 등 글로벌 조달 시장에 진출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