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창원서 野 김지수 유세 지원

2024-04-04 13:33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문재인 전 대통령이 4일 경남 창원을 찾아 김지수(창원 의창)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유세를 지원했다.

    문 전 대통령은 특히 민주당을 상징하는 파란 점퍼에 청바지를 입은 채로 유권자들에게 다가가 "꼭 투표하셔야 합니다", "투표합시다"라며 투표 참여를 독려했다.

    그는 또 '국민이 주인인 나라를 위해 사전투표 독려 말씀을 해달라'는 당직자 요청을 받고선 주변 유권자 등을 향해 "젊은 분들이 희망이 없다는 절망적인 말씀을 많이 하시는데, 민주주의 국가에서 희망을 만들어낼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 선거에서 투표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 글자크기 설정

유권자들에게 "투표합시다"라며 참여 독려

문재인 전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 김지수 창원의창 후보가 4일 오전 경남 창원시 창원대학교 교정을 산책하며 시민과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전 대통령이 4일 경남 창원을 찾아 김지수(창원 의창)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유세를 지원했다.

문 전 대통령은 이날 오전 민주당 김 후보를 지원하고자 국립창원대학교를 찾았다. 그는 학생·시민 유권자들과 만나고 엄지손가락을 들어 보이며 기념 촬영을 가졌다.

문 전 대통령은 특히 민주당을 상징하는 파란 점퍼에 청바지를 입은 채로 유권자들에게 다가가 "꼭 투표하셔야 합니다", "투표합시다"라며 투표 참여를 독려했다.

그는 또 '국민이 주인인 나라를 위해 사전투표 독려 말씀을 해달라'는 당직자 요청을 받고선 주변 유권자 등을 향해 "젊은 분들이 희망이 없다는 절망적인 말씀을 많이 하시는데, 민주주의 국가에서 희망을 만들어낼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 선거에서 투표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투표를 해야 세상이 바뀐다. 그런 생각을 하면서 이번 선거 투표에 꼭 참여해주시길 바라고, 특히 내일과 모레 이틀간 시행되는 사전투표에 많이들 참여해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문 전 대통령은 또 오후부터 경원중학교 인근에서 허성무 후보(창원 성산)와 함께 유세에 나선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