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29일 의총서 선거제 개편 논의…최대한 진전시킬 것"

2023-11-23 17:01
  • 글자크기 설정

홍익표 "정개특위·지도부 의견 모아서 보고"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3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은 23일 선거 제도 개편과 관련해 "심도 있게 준비한 다음 오는 29일 예정된 의원총회에서 집중 논의할 것"이라고 밝혔다.

홍익표 원내대표는 이날 의원총회 이후 기자들과 만나 "정치개혁특별위원회(정개특위)와 당 지도부가 논의해서 오는 29일 의원총회에 올릴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오늘 의총에서 위성정당 방지 방안 의견도 나왔느냐'는 질문에 "그 내용을 포함해 다양한 이야기들이 있었다"며 "여러 내용들을 모아서 정개특위서 정리한 내용과 지도부 의견을 모아서 다음 주에 보고할 거다. 결론을 내릴 수 있을지 모르겠지만 오는 29일 의총에서 최대한 진전이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홍 원내대표는 또 국민의힘 측이 예산안 관련 내용이 아니면 오는 30일 본회의 개최에 합의하지 않겠다고 주장하는 것에 대해선 "본회의 개최는 양당이 합의해서 서류로도 남아있다"고 반박했다.

그러면서 "11월 30일과 다음달 1일, 8일. 윤재옥 원내대표와 우리 당 박광온 전 원내대표 이름으로 서명한 서류가 있다"며 "큰 틀에서 합의했다면 지키는 것이 정치다"라고 일침을 가했다.

최혜영 원내대변인은 "윤 원내대표는 예산과 관련된 합의를 하지 않으면 본회의를 열지 않겠다고 한다"며 "이는 (이동관 방송통신위원장 등에 대한) 탄핵안을 올리면 본회의를 열지 않겠다는 뜻으로 읽힌다"고 비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