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證 "JYP엔터, 엔터산업 투자심리 악화에 목표주가 하향"

2023-11-23 08:38
  • 글자크기 설정
[사진=JYP엔터]

NH투자증권은 23일 JYP 엔터테인먼트(JYP Ent.)에 대해 산업 전반에 대한 투자심리 악화로 목표주가를 기존 16만원에서 14만원으로 하향 조정한다고 밝혔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이화정 연구원은 "목표가 하향은 산업 전반에 대한 투심 악화를 고려해 멀티플을 30배(기존 35배)로 하향한 영향"이라며 "산정 기준시점은 2024년으로 변경했는데 실적 추정치 변동은 미미하다"고 말했다.
이 연구원은 "최근 중국 팬클럽의 공동구매 과열 경쟁 자정 움직임으로, 1인당 구매량이 낮아지는 추세"라며 "다만 중국 내 팬덤 규모 자체가 줄어드는 것이 아니라는 점을 잊지 말아야 한다"고 짚었다.

이어 "타 국적 팬덤 유입도 동반되고 있는 만큼 중장기 관점에서는 오히려 건강한 판매 믹스가 형성되는 구간"이라며 "트와이스 역시 2020년 말 일시적인 초동 역성장을 보였으나 결국 미국 팬덤 유입에 재차 성장세를 회복했다"고 설명했다.

4분기 연결 매출액은 1762억원, 영업이익은 592억원으로 예상했다. 이 연구원은 "4분기는 시장 전망치(매출액 1707억원·영업이익 530억원)를 상회할 것"이라며 "스트레이키즈 신보 흥행은 기대치를 밑돌았지만 트와이스와 스트레이키즈 일본 공연·음반 관련 이연분이 모두 반영될 예정이기 때문"이라고 풀이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