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한국4-H 여주시본부 출범

2023-08-28 16:38
  • 글자크기 설정

여주시 4-H운동 재도약 기반 구축

[사진=여주시]
경기 여주시는 한국4-H 여주시본부가 여주시농업기술센터에서 ‘한국4-H 여주시본부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출범식에는 이충우 여주시장, 여주시의회 의장 및 의원, 경기도의회 의원, 한국4-H 경기도본부 회장, 중앙농협여주시지부장, 지역농협조합장, 농업인단체장, 기관단체장 등 내빈을 비롯해, 한국4-H 여주시본부 창립회원 8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출범식은 4-H운동의 재도약을 위한 축하공연과 여주시4-H 운동을 기록한 영상 시청을 시작으로, 개회선언, 4-H서약, 경과보고 4-H본부기 전달식, 4-H노래, 출범사, 축사,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정미정 한국4-H 여주시본부 초대회장은 “먼길까지 참석해주신 내빈분들께 감사드리며 회원들의 화합과 소통을 기본으로, 4-H운동의 재도약 기반 마련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여주시4-H는 60여년의 역사를 지니고 있으며 한국4-H 여주시본부 출범은 4-H연합회 출신 선배와 현직 후배가 하나되어 4-H운동 추진체계 일원화 및 4-H운동의 재도약 기반 구축을 이뤘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
◆ 외국인 계절근로자 ‘화합의 날’ 행사 개최
[사진=여주시]
경기 여주시는 계절근로자 90여명을 초대해 ‘외국인 계절근로자 화합의 날’ 행사를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타국 생활에 지친 계절 근로자들을 위해 마련되었으며 근로자 교육·세종대왕릉 방문·황학산 수목원 숲 체험 순으로 진행해 서로 간의 단합을 도모하고 여주시를 한껏 느낄 수 있는 자리였다.

베트남 대표 근로자는 “한국의 습한 여름은 우리에게도 적응이 어려웠다.

하지만 여주시에서 이런 소중한 행사를 준비해주셔서 힘이 난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충우 여주시장도 행사에 참석해 “여주시의 농업인력난 해소에 큰 기여를 해주신 계절근로자 여러분에게 감사를 표한다. 다가오는 수확철에도 애써 주시고 내년에도 다시 여주시를 찾아오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6월, 여주시는 라오스 노동사회복지부와 외국인 계절근로자 MOU를 체결한 바 있으며 행사 전날에는 18명의 신규 근로자가 4개 농가로 배치됐다고 밝혔다.

여주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MOU 체결을 신중하게 검토하고 확대해 관내 농업인이 안정적으로 농업인력을 고용할 수 있게 아낌없는 행정적 지원과 동시에 근로자 편의를 위해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