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어린이 식생활 안전 위한 무료 인형극 84회 실시

2023-08-28 16:03
  • 글자크기 설정

성남시 공연 시작으로 연말까지 교육(인형극) 84회 진행

[사진=경기도]
경기도는 연말까지 도내 21개 시군과 각 시군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에서 준비한 공연장에서 총 84회에 걸쳐 ‘어린이 식생활 안전 교육’을 위한 무료 인형극을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인형극은 어린이 눈높이에 맞는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어린이들이 올바르고 안전한 식품의 중요성을 인식하도록 함으로써 어린이들의 균형 잡힌 식습관 형성을 돕고자 마련됐다.

인형극 ‘별주부 자라의 음식여행’은 3~7세의 눈높이에 맞춘 공연으로 △건강 음식 찾기(불량음식 구별하기) △먹을 만큼 덜어서 남김없이 먹기 △올바른 손 씻기 등의 주제로 공연을 준비했다.

성남시청 온누리홀을 시작으로 12월 하남시 청소년수련관 다목적홀까지 이어진다.

‘별주부 자라의 음식여행’은 바닷속 용왕님이 병이 나자, 자라가 용왕님의 병을 낫게 하기 위해 육지에 있는 토선생을 찾아간다는 고전 ‘별주부전’을 토대로 만들어졌다.

인형극은 자라가 토선생을 찾아 숲속으로 가서 용왕님과 똑같은 증상으로 아파하는 숲속 친구들을 보게 되고 병을 고칠 수 있는 방법을 알아가는 과정으로 구성돼 건강을 되찾는 과정을 통해 어린이들에게 올바른 식습관과 운동의 중요성을 전할 예정이다.

공연이 끝나면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라는 점검 항목을 통해 손 씻기와 건강 음식 찾기, 우리 몸을 지켜주는 색깔음식 구분하기 등의 활동지를 나눠줘 교육을 통해 달라진 모습까지 함께 지켜볼 수 있도록 했다.

무료 순회공연에 직접 참가하지 못하는 10개 시군은 비대면 교육을 하며 비대면 교육자료를 신청하면 각 시군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를 통해 배포한다.

공연 일정, 장소 등 보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 식품안전과 또는 해당 시군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경기도 관계자는 “아동기는 식습관이 형성되는 중요한 시기인 만큼 안전한 식품의 중요성과 올바른 식습관에 대해 제대로 교육하는 것이 중요하다”라며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는 인형극이 무료로 진행되는 만큼 어린 자녀를 둔 학부모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