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파란사다리 해외 파견 프로그램 '엄지 척'

2023-08-11 10:16
  • 글자크기 설정

경제·사회적 취약계층 학생 54명에 방학 중 해외연수 제공

[사진=전북대]
전북대학교는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이 주관하는 ‘2023년 파란사다리 해외 파견 프로그램’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11일 밝혔다.

파란사다리 사업은 경제·사회적 취약계층 대학생들에게 해외연수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글로벌 역량 개발 및 진로 개척 기회를 열어 주기 위한 사업이다. 

전북대는 올해 이 사업의 호남·제주권역 주관대학에 선정됐다.

전북대는 자교 학생 46명과 호남·제주권역 타교생 8명 등을 선발해 여름방학 동안 필리핀 산호세대학, 베트남 국립하노이사범대학, 베트남 현지 기업 및 공공기관 파견을 전액 무료로 제공했다.

선발 학생들은 전원 필리핀 산호세대학에서 영어 연수와 문화 체험의 시간을 가졌고, 이후 베트남 국립하노이사범대학으로 이동해 베트남어 공부 등의 활동을 했다.

특히 이들은 베트남 현지 기업 및 공공기관 방문을 통해 해외 취업에 대한 시각을 넓혔고, 동기 부여 기회를 가졌다.

조화림 전북대 국제처장은 “2023 파란사다리 사업이 전북대와 호남·제주 권역 학생들에게 글로벌 역량 개발 및 진로 개척의 기회를 제공해주며 성공적으로 마무리 됐다”며 “앞으로 파란사다리 사업을 확대해 많은 학생들에게 꿈과 열정을 심어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