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무청, 집중호우로 사회복무요원 교육 연기

2023-07-16 16:35
  • 글자크기 설정

"기상·피해상황 고려…일정 조정 또는 방식 변경 계획"

 
지난 14일 오후 대전 대덕구 대화동 갑천 수위가 불어나 산책로 등을 뒤덮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병무청은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가 커지면서 오는 17∼21일 계획했던 사회복무요원 복무기본 교육을 연기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교육대상은 서울 지역 외 7개 관할 지방병무청 사회복무요원 640명이다.
 
당초 충북 보은에 있는 병무청 사회복무연수센터에서 교육예정이었으나 사회복무요원 안전을 고려해 교육 연기를 결정했다는 게 병무청의 설명이다.

병무청은 이후 기상 및 피해 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교육일정을 조정하거나 교육방법을 변경해 시행할 계획이다.
 
이기식 병무청장은 “사회복무요원 안전이 확보된 가운데 병역의무를 이행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